상급단체인 공공운수노조의 논평입니다.